아이고펩시콜라 MYPI

아이고펩시콜라
접속 : 2960   Lv. 47

Category

Profile

Counter

  • 오늘 : 84 명
  • 전체 : 25687 명
  • Mypi Ver. 0.3.1 β
[루리웹 만상일기] 문파의 선한 영향력을 행동으로 보여주신 분들을 응원합니다. (5) 2019/11/17 AM 05:03

털찢찬과 같은 혐오표현을 금지하자

털찢빠로 몰려서 집요하게 공격당했던,

하지만 묵묵한 발걸음으로 새로운 서초집회을 여셨던 새로운 서초집회 주최자님..

(최재성빠로 몰아서 공격했던데, 최재성의원은 저쪽에서 털찢빠의원으로 몰았던의원중 한명이죠)


혐오표현을 없애고,

문파의 선한 영향력을 널리 퍼뜨리려고 행동하는 모습이

진정한 잰틀문파의 모습이라고 생각됩니다.


사실 그동안 다가오는 총선국면에 게시판에 벌어질 여러 작전들에 대한 경계로 글을 썼는데 

보아하니 역시나 "자칭 문통을 진정으로 지키는 문파"들은

문통에게는 아무런 도움도 안되고,

오히려 문통에게 해만끼치는짓을 하면서 자멸하는 중이네요.

 

애정이 많았던 게시판인데 좌표 세워서 게시글 신고하고 비추 눌러서 베스트 내리고 삭제시키고

이거저거 캡쳐해서 장작삼아서 욕하고 선동하는거 보니까

그 사이트 망했던 흐름으로 그대로 가는거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이곳저곳 다니면서 뇌를 외주 맡겼다는둥 지딴에는 일침이랍시고 털찢빠 거리는게

과연 태도가 본질을 외치는 문파들의 올바른 태도인지 진지하게 고찰하시길 바랍니다. 

새로운 서초집회자님이 말씀했던거 처럼 일베와 다른게 대체 뭔가요?

 

진짜 문통을 생각한다면

진정 자신이 문파라고 생각된다면

제발 선한 영향력이라는게 뭔지 생각해보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그동안 서초 집회 자봉으로 고생하셨던 그분에게 하고 싶은말이 있네요.

떠나는 전 과정을 지켜본 제가 다 안타까웠습니다. 차마 뭐라고 말씀드리기에는 일면식도 없어서 더욱 더 안타까웠습니다.

대체 뭐를 위한 친목질이였는지...

그녀를 대했던 당신들의 태도는 비겁하고 잔인했습니다.

당신들이 더 잘알것입니다.

그것이 당신들 태도의 본질이였습니다.

 

실제로 고생하고 지울수 없는 상처까지 받고 떠나신 그분에게 오히려 해가 될까봐

이제 더이상 북유게 관련하여 언급하지않을려고 합니다. (정말 준비많이 했는데)

 

상황보니 총선전까지 공공의적으로 찍혀서 알아서 정리되거나

절대로 뇌를 외주맡기지 않는 주체적인 그분들의 척수반사에 가까운 자위권 발동으로 서로 쏴대는 총질에 알아서 자멸할것 같네요. 

아니면 전여옼과 졷선기자 단 둘이서 노사모 성향의 초기 디씨 정사겔을 망가뜨렸던것처럼,

단숨에 외부세력에 의해 점령당할수도 있겠고요. 

아니 이미 점령당했을지도....얼마전에 보니 조선일보가 주시하는거 같던데

솔직히 이제는 더이상 쳐다보기조차 싫네요 

 

마지막으로 

문파의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셨지만,

결국 사람들의 독기와 상처와 배신으로 얼룩져 떠났던 그분에게.

보실지는 모르겠지만 꼭 이말이 하고싶네요.

 

31745618_840382512822393_3347666483105759232_n.jpg

 

 

당신은 아주 사랑스러운 사람이며,

네 인생은 사랑으로 가득 차리라.

 


 

또한 이 말을 선한 영향력을 위하여 노력하는 행동하는 문파분들에게 드리고 싶습니다.

 

 

  

 

 

 

 

신고

 

루리웹-0061182886    친구신청

애시당초 기득권이 타고 있던 배만 바뀌었을 뿐인걸..... 문파니 뭐니 진보니 보수니... 그런데 휘말려 다닌 시간이 아까울뿐..
그렇게 해서 기껏 지지해준 결과가 이모양이라면. 그건 선택의 문제인거지.
뭔가 개혁이란 거창한 문구로 사람들 현혹했으면. 책임이란게 뭔지 보여줬어야지. 남은 임기라도... 부동산이 됐든 임금이 됐든...
이도저도 못하겠으면 젤 잘하는 남북협력으로 핵 포기까지 가보던지. 근데... 내가 보기엔 어떤 것도 제대로 못 이뤄낼듯 싶음.
뭐.. 총선 이기고 나서 과반석 우위로 법이 많이 바뀌게 된다면 남은 임기동안 못 이뤘던거 이룰 수 있을지 모를 일이지만.
아이고.. 내가 그때까지 버틸 수 있을지 그게 더 걱정이네... 나뿐만이 아니라. 당장에 오늘 내일 하는 사람들이 수천 수만... 수십만... 아니.. 수백수천만이 될지도 모를 일이니... 정말 큰일.. ㅜ_ㅜ 집값이라도 잡았으면 이런 얘기 꺼내지도 않지.

엄청나게시끄러운    친구신청

전 살기 좋은데요?

냠냠12    친구신청

방구석에서만 있지말고 나가서 좀 다녀봐라.. 방구석에만 있으니 세상 돌아가는걸 모르지..

인터넷 여론이 다 인줄 아나?

아이고펩시콜라    친구신청

안타까운맘에 이런댓글 달아주신것같습니다. 저도 그마음 절절히 알것같습니다. 그래도 믿고 지지해보자구요!

타르타리    친구신청

패션좌파 다음은 패션문파
거를사람 다 거르면 언젠가 답이 보이겠죠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