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차니즘과 나태시즘의 사이

잎사귀
접속 : 3852   Lv. 55

Category

Profile

Counter

  • 오늘 : 54 명
  • 전체 : 335669 명
  • Mypi Ver. 0.3.1 β
[일상잡담] 사진이 맘에 들게 나왔는데... (4) 2020/08/14 PM 11:02

본 글은 친구 등록된 분들만 볼 수 있습니다.

신고

 
[먹거리] 맛은 똑같겠죠? (6) 2020/08/01 PM 08:13

20200731_223038.jpg

 

  한정판답게 맛도 다르면 좋겠는데...

차마 동시에 세개 다 따서 비교시음은 못하겠네요

김빠진 콜라는 맛없으니까 ㅋㅋ

신고

 

버터헌거죠    친구신청

원산지따라서 미묘하게 다르긴해요

잎사귀    친구신청

공장마다 하나씩 맡아서 맛 다르게 내놨으면 좋았을텐데

🌠별바다🌊    친구신청

라벨 보시고 만들어진 공장 보시면 될듯요
똑같으면ㅋ

잎사귀    친구신청

공장은 다 다르긴 하네요 ㅋㅋ

야사카니이오리    친구신청

팹시는 스트롱

악성코드    친구신청

병 콜라가 아니라서 옛날 맛은 아니겟네요

추억이다..
어릴 때 날은 덥고, 병따개도 없어서.. 개고생했는데..
[먹거리] 편스토랑 상품 후기 (10) 2020/07/26 PM 04:21
최근 집에있는시간이 많아서 

편의점 음식으로 끼니를 좀 때웠는데요

티비에서 봤던 편스토랑 관련상품들들을 팔기에 몇개 사먹어 봤습니다.

 

1.마장면 - 

  느낌이 살짝 다르긴 하지만, 평범한 짜장컵라면의 범주를 크게 벗어나진 않습니다.

 

2.부리또

20200726_155312.jpg

 의외로 부조또느낌을 꽤 잘 살렸습니다. 

하지만 그냥 먹으면 심심합니다.같이 첨부된 마요소스를 같이 먹어야 합니다.

개인적으론 가장 추천합니다. 간편히 먹기도 좋고 편의점음식의 느낌도 별로 안나서 좋습니다. 

 

3.훈재오리덮밥

별로입니다. 훈재오리특유의 기름때문에 쓰래기도 지저분해서 벌래 꼬이기 좋고 음식냄새도 강해서 편의점안에서 먹기에도 집에서 먹기에도 불편합니다. 

요리도  질척거리는 양념된 밥이랑 오리랑 같이 먹는거라 비쥬얼도 별로고, 맛은 오리랑 같이 먹어야 먹을만해지는데 오리의 양이 밥에 비해 부족합니다. 

먼가 편의점 음식의 태생적 한계를 보여주는 거 같습니다.

 

4.철판볶음밥

20200726_155338.jpg

 의외로 식당의 철판볶음밥의 맛을 꽤 잘 살렸습니다. 

유가네 닭갈비의 볶음밥도 생각나고 개인적으로 맛은 이게 제일 좋았습니다.

하지만 냄새가 있고  조리과정이 번거롭고 안전상의 위험도도있어서 편의점에서 먹기엔 부담스럽습니다.

그리고 후라이팬으로 볶아서 요리하면 훨씬 맛있을거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하지만 쓰래기 처리시 설겆이가 필요합니다.

 

편스토랑제품군은 평소 먹던것과 다른느낌의 제품을 내놓는다는게 매력인거  같습니다. 하지만 제품화 과정에서의 다운그래이드는 어쩔수 없는지 방송에서 보이는 느낌을 기대하진 않는고

그냥 편의점음식중 좀 다른거 먹어볼까? 하는 느낌으로 구매하는게 좋은거 같습니다.


 

 

신고

 

타카토 요이치    친구신청

리조또가 아니고 부리또인듯

잎사귀    친구신청

아 부리또 ㅋㅋㅋ 쓰면서도 이거 아닌데.. 하면서 기억이 안나서 그냥 썼어요 ㅋㅋ

『라이언』    친구신청

프로그램 이름 편스토랑입니다ㅋ

잎사귀    친구신청

ㅋㅋ 고쳤습니다

선셋 시머    친구신청

철판볶음밥 맛있어보이네요 유가네 닭볶음밥도 무척 좋아하는편인데..츄릅..

잎사귀    친구신청

김자반 섞기전엔 별로로 보였는데 섞으니까 그럴듯해지더군요. 하지만 조리과정에서 화상위험 있어욬ㅋ

Heaven    친구신청

밥 맛있겠다...

*하얀모자*    친구신청

꼬꼬덮밥이 가격이나 맛이나 가장 적당한 거 같아요
편의점 김밥을 1만원 가까이 내고 있으니..

ㅤㅅㅣㅋ    친구신청

볶음밥추천입니다 오늘 점심으로 먹었는데 맛나네요

9854    친구신청

부리또는 갠적으로 불닭소스 뿌려먹는게 맛있더라구요
[갈거리] 강릉 휴가 다녀왔습니다. (8) 2020/07/18 PM 09:22

숙소는 경포대!

20200715_144357.jpg

 전망이 끝내 줬습니다!

몇일 안있었지만

20200714_183635.jpg

 첫날

20200715_131759.jpg

 둘쨋날

 

20200716_152032.jpg

 세쨋날 

하루 하루 날씨가 달라져서 더 좋더군요.

해수욕장 개장전이라 바닷물에는 몸을 못담궜지만.

대신 사람이 적어서 바닷가 산책하기 좋더군요.

 

몇년전에 놀러올때는 바닷가 팬션으로 잡아서인지 그냥

지역 바닷가 놀러온 느낌이었는데

 

숙소가 바뀌어서인지 마치 해외 여행온것 같은 느낌이 나서 이 갭에 놀랐습니다. 

사실 숙소가 좋긴 했어요.


특히 인피니티 풀 짱이더군요

낮에는 사람이 많아서 금새 내려왔지만 사람적을 시간에 오니 

여유롭게 물에 둥둥 떠서 즐기는게 너무 좋더군요

 아쉽게 수십장 찍은 제 사진은 거의 망해 버렸지만요 ㅜㅜ

20200718_202848.jpg

 

 작녁 경주 갔을때도 느낌이 참 좋았는데 이번 강릉여행도 만족스러워서 국내 여행에 대한 이미지가 점점 좋아지고 있네요

20200716_234028.jpg

 내년에도 결국 국내 여행하게 될듯 하니 담번에도 미리 계획 잘 짜야 할거 같습니다.

20200716_192940.jpg

 

음식 사진은 어제 올렸지만

맛집이 많아서 식사도 대부분 맛있게 했구요.

 

하지만 집에 오는 길에 날씨가 점점 흐려지는게..

일탈이 끝나고 현실로 돌아 오는걸 

너무 시각적으로 보여줘서 좀 슬펏습니다 ㅜㅜ


신고

 

SillyWalker.    친구신청

여행 부럽네요ㅠㅠ

잎사귀    친구신청

사실 요즘 여행가기 어렵지요.. ㅜ ㅜ

오지오지랭    친구신청

강릉 .. 흠 공군으로 강릉에서 복무해서 경포대에 있는 호텔 같은데 혹시 산속에 미사일부대 못 보셨나요? ㅋㅋㅋㅋ 거기서 2년간 생활해서 추억이구만 ㅜㅜ

잎사귀    친구신청

ㅎㅎ 산 능선따라 주르르 늘어선 풍력 발전기는 봤어요 . 미사일 부대가 보이면 안보상 문제일거 같아요 ㅋㅋㅋ

막장윤씨    친구신청

엇 저도 저번주에 저 호텔 갔었는데
인피니티풀 은 조식먹을때 지나간 기억이 나네요.
호텔 발코니에서 해변가 사진찍으신걸 보니 저랑 비슷한 층인 것 같습니다.ㅋㅋㅋ

잎사귀    친구신청

ㅋㅋㅋ 저처럼 쌀때 가셨군요 ㅋㅋㅋㅋ
이 가격에 이정도면 비수기에 하루이틀 월차쓰고 놀러와도 될거 같아요.

햄스더✨    친구신청

우왕 바다 사진 너무 이뿌네요+_+
인피니티풀이라니! 가보고 싶드앙

잎사귀    친구신청

진짜 전망좋고 분위기 좋아요.
개인적인 경험으론 국내에서 가장 눈치 안보고 수영복 마음대로 입기 좋은 곳이었어요
[먹거리] 휴가 중입니다~ (8) 2020/07/17 AM 11:27

20200717_112342.jpg

 

 

20200715_204639.jpg

 

 

20200716_115459.jpg

 

 

20200717_112222.jpg

 

하지만 벌써 마지막 날이네요

적당히 찾아본 식당이 웨이팅이 한시간 반...

적당히 근처 카페들어와서 앉았는데 ..

아이스크림이 진한게 너무 맛있네요

 

여기서 배채우면 밥 맛있게 못먹는데 ㅜㅜ

 

신고

 

애기궁딩    친구신청

크으

잎사귀    친구신청

마지막 사진의 아이스 크링인데
쑥맛이 진한데 맛나요~

Y2K    친구신청

안목인가요? 수제버거 사진보면 갔던곳같은 느낌이 ㅎ

잎사귀    친구신청

경포대 옆 바닷가에 있는 폴앤메리예요 ㅎㅎ
맛났어요!! 하지만 한입에 못넣는 버거라서 아쉽 ㅋㅋ

moral hazard    친구신청

우어 수재버거에 저거 벌교 꼬막비빔밥 맞죠? 침이 꼴깍 넘어가는군요 ㄷㄷ

잎사귀    친구신청

꼬막비빔밥은 엄지네 포장마차예요!
여기 리뷰들 보면 공기밥추가해서 남은 꼬막 비벼먹으라고 하나같이 말하는데 공기밥추가해서 흰밥에 반찬먹듯이 남은꼬막먹는걸 추천합니당~

보반    친구신청

오 엄지네 가셨나보네여
엄지네 팝업스토어가 노원 롯백에 열린 적이 있어 먹었는데
제 입맛엔 맵고 짰어요 ㅠㅠ 맛은 인정따리입니다~~

잎사귀    친구신청

맛은 있는데 제 기준엔 맛이 대단한것까진 아니었어요.
집에서 꼬막 반찬 해먹는거랑 맛이 비슷해서.
단지 꼬막의 양이랑 그 양임에도 해감이 매우 잘되어 있는게 놀라웠어요
이전 6 현재페이지7 8 9 10 다음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