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리치료사 김키류 MYPI

물리치료사 김키류
접속 : 3135   Lv. 48

Category

Profile

Counter

  • 오늘 : 13 명
  • 전체 : 95746 명
  • Mypi Ver. 0.3.1 β
[개인생활] 별 이상한 사람도 있네요... (10) 2017/03/15 AM 02:28

그게 제가 학원마치고 버스타고 집에가는길이었습니다  대략 버스로1시간정도를

 

가는길 입니다 저는 차 바로앞  좌석에 에 앉았습니다 그러다가 집에까지 20분남앗을 무렵 왠 아저씨 한분이옆자리에  앉더라구요

 

뭐 그때까진 몰랏죠.... 그런데 그아저씨가  가만히 있다가 폰을 쥐고있던 제 손가락검지.중지를 

 

만지작 만지막 하더라구요......

 

뭐...술에 취해서그런가..뭐 꼬집는다거나 비튼다거나 가 아니기도하고 뭐 손이 소모되는 것도 아니니깐

 

그냥  가만히 두었는데 갑자기 검지를 꾹누르기시작하더라구요 "뭐지?" 하는데

 

중지도 똑같이 꾹누르더라구요 뭐 딱히 아픈것은 아닌데  좀놀래서

 

"지금 뭐하시는겁니까?!" 하니깐 뭥하더니...아재 운전면허 땃소?... 하는데 사과는 안하고

 

이건뭐 순대집 순대썰다 칼뿌러지는 개소리래?..... 한 저하고 10살정도차이면  소새끼 말새끼 욕이라도하겟는데

 

대략 50대정도로 제 부모님뻘 로보여서 쌍욕은 못하겠고 그냥 예예 하고 넘어갓는데 계속옆에서 운전하오? 차11톤몰아요?

 

헛소리를 하던중 기사님이 아저씨 차비 안냇어요 차비내세요  라는 말에 천원뭉치를 기사님한테 주더니 가시님은 2천만 돈통에 넣고

 

남은 천원뭉치랑 잔돈 거슬러 주고는  그 이상한 아저씨는 기사님을 타켓으로 "이거 ㅇㅇ 가요?"  "이차 부산역에 2시에 가잖소?"

 

"아저씨 운전 잘하네요" 기사님은 쌩가고  그 이상한아저씨는 정거장에 탑승하는 사람들한테 어서오세요 어서타세요 하는데

 

한10분갔나 갑자기 그아저씨가 또 저를 보더니   운전면허 땃냐 또붙더니

 

"차 아무대나 대면안되  위성으로 찍어서 벌금 날라오는데 안내면 전과자 되.." 하고는 뜬금포

 

"어디 사오?" 하는데 그냥 도시 이름만 말햇습니다  "ㅇㅇ 삽니다"  그러니 "아니 안쪽도 있고 밖도잇고 자세한지역말이요"하는데

 

뭔가 이양반한테 좀 수상쩍다 싶어서  "그것까지 말할필요 있나요?" 하니깐 아무말안하고 가많이 있다가 내리더라구요 

 

으음...이거뭐지...뭐 폭행을 한다거나 깨문다거나 등 상해를 입히지는 않아서 저도 별다른 행도을 취하진 않앗는데...

 

술냄새는 안나는걸봐서는 술은 안먹은거 같은데 그냥 정신 이상자인가...아님 혹시 뭔가의 범죄자인가  하는 생각이 들어서

 

좀 신경이 많이 쓰이네요...  혹시 루리웹 여러분 이런 상황 껶으신적 있으신가요?...

 

신고

 

카센    친구신청

별 이상한 사람들 많아요 날씨 조금 풀리기전에 아이스 커피 들고다닌다고 시비터는 사람도 있는데요 ㅋㅋ 그냥 이상한 사람인가 보다 하고 넘어가시는게

만제스사마    친구신청

뭐..세상은 넓고 대한민국인구가 5000만이니 이상한 사람이야 없진않겟죠?

킴양    친구신청

황당한 일이군요...
저는 좀 다른 일을 겪었는데,
강아지를 데리고 산책하고있는데 갑자기 어떤 여자가
저희 강아지를 붙잡고 어디갔다왔냐면서 자기개를 왜 훔쳐갔냐고 했던 일이 있습니다.
어처구니없어서 남의 개를 안고 뭐하는거냐고 했더니,
자기개를 훔쳐다 염색시켜놓으면 모를줄 아냐면서..(원래 털색이 특이합니다)
술먹은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정신지체가 있는것도 아닌걸로 보였고,
경찰을 부르겠다고 빼애액 거리길래, 부르라도 했더니
전화를 해서 위치를 막설명하더라구요.
지나가던 아저씨께 양해를 구해 증인을 요청했고,
거기가 으슥한 골목이라 뭔가 으스스해서 밝은데로 나가자고
그럼 경찰차도 쉽게 찾아올거라고 했는데 그때부터 말을 걸어도
휴대폰만 보면서 말을 씹더라구요.

한참기다려도 기다리던 경찰은 오질 않고, 그여자는 대답도 안하고
그래서 파출소가 가까워 가자고 해도 묵묵부답이라
나중에 문제가 될까 싶어 혼자 파출소에 가서 혹시 접수된 신고있나 했더니
그런 신고 없었다고........

돌아오는 길에 증인이 되어주십사 했던 아저씨를 다시 만났는데
그여자 30분이 넘게 시간이 지났는데 아직도 그골목에서 휴대폰만 만지고 있다고....
뭔가 미친여자 같다고.....

나중에 이 썰을 친구에게 말했더니 납치될뻔한거 아니었냐고 하더라구요

만제스사마    친구신청

그건좀 납치삘이 나는데요 안전하게 나와서 다행이네요

아틴    친구신청

정신 이상한 분들 많죠 -_-; 그냥 무시하는게 답임...

마사키    친구신청

...무섭다...;;;

혼노모    친구신청

정신이 이상해보이는 사람이 있으면 피하는 게 답인데

잘 피해야 합니다.

그냥 무시해버리면 자기 무시하냐고 공격하는 사람이 있어서

근근웹4    친구신청

마이피 주인분하고 킴양님이 겪으신 분은 조현증 환자로 유추되네요.
저도 저런 사람 몇번봐서 이젠 알아보겠더라구요

만제스사마    친구신청

조현증이라..처음 들어보는 병입니다 그런병도 있엇군요

Clair Redfield    친구신청

2종류의 미친 년놈이 있어요
1. 정신질환
2. 뻔히 제어할 수 있으면서 술빨이니, 순간 이성제어 못했다니 핑계되면서 일단 저질러보는 또라이

1번은 무시하는 게 좋습니다
패려고 하다가 오히려 손버릇 나쁘네 뭐네 오해 삽니다
패봤더니 알고보니 지체장애자네 뭐 이런 느낌?

2번은 정의구현을 위해 팹시다!!
죽어야 정신차리는 부류라 정말 매가 답 입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