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종인데낯가리는츄푸덕남편놈세끼 MYPI

관종인데낯가리는츄푸덕남편놈세끼
접속 : 2569   Lv. 37

Category

Profile

Counter

  • 오늘 : 132 명
  • 전체 : 1102249 명
  • Mypi Ver. 0.3.1 β
[Talk] 영화 놉 후기 (4) 2022/08/21 AM 12:50

33c6096d18705d7925e369357b4a509a.jpg

 

 - 흑인의 역사는 핍박의 역사이다

 

굳이 누군가에게 묻지 않더라도

비교적 최근까지도 이어진 현재의 역사로 볼 수 있다

 


- 대중문화의 역사는 소비와 미디어의 역사이다

 

생산자며 소비자며 가릴 것 없이

그들은 그저 피사체를 쫓을 뿐이고

자신들이 만들어낸 구경거리에 열광한다



- 생명의 역사는 비윤리의 역사이다

 

지구상의 모든 생물은 인간의 욕심으로 인해

생명의 터전은 파괴되었고 동물들은

자신들이 먹을 양식을 잃게 되었으며

생명체로서 자의식마저도 존중받지 못하는

인류의 목적을 위한 수단에 지나지 않는다

 

 

- 인류의 역사는 몰지각의 역사이다

 

인간의 욕심이 너무 끝이 없기 때문인지 모르나

그들은 스스로 자각하고 자성하는 능력을 잃었고

오만함을 버리지 못한 인간은 결국

단죄를 기다리는 미래를 맞이한다

 

 

 

 

 

 

 

 

▷ 기술적으로나 짜임새로나 연출로 보나

뛰어난 이야기임에도 불구하고

난해하고 직설적이라는 이유로

수작을 폄하하는 것은 옳지 못한 행동이다


마이클 잭슨이 방탄소년단이나 아이돌 춤을

따라추지 않거나 할 수 없다고 해서

그의 춤이 형편없다고 말한다면

그건 스스로가 보편적 기준을 따라가지 못하는자가

자신의 못남을 바라보지 못하고 그저

남에게 책임을 전가하는 것과 다르지 않으니


- ★★★★☆

 

신고

 

도미너스    친구신청

좋은 감상평이네요.
저는 내포한 의미를 모르는 게 더 많았지만
미스테리 스릴러 영화로서 충분히 재미나게 봤습니다.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어떤 대상을 꼬아서 다른 유형으로 그린 게 신선했어요.
극장 화면과 사운드 시스템 덕에 공포감이 확실히 배가 되더라고요.
충분히 극장에서 볼 만한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따마    친구신청

그!!! 감독의 신작!!

앙토리아    친구신청

개인적으로 럭키가 정말 똑똑한 말같더군요 딱 맞춰서 뒷발만 살짝들고 화장품 차는데 절도가 있었습니다 ㅋㅋ

스틸2    친구신청

개인적으로 길들인다는 행위가 언급이 되서 마지막에 길들여 버리는 장면이 나올즁 알았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