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리 카이리 MYPI

유리 카이리
접속 : 4764   Lv. 64

Category

Profile

Counter

  • 오늘 : 28 명
  • 전체 : 231479 명
  • Mypi Ver. 0.3.1 β
[기본] 학회장에서 가장 무서운 사람... (11) 2012/05/18 PM 01:47
학회 논문 발표를 마치고 돌아가는 중입니다.

그런데 언제나 느끼는 부분인데...

발표 종료 후 질문시간에

"저기...제가 잘 몰라서 그러는데... "

라면서 질문 하시는 분들...

모르긴 뭘 몰라 ㅜㅜ

완전 우주의 진리까지 다 알고 계실 정도의 전문가일 확률이 99%


제가 당한건 아니지만 몇몇 사람들이 그렇게 당한거 보면....

으아...

신고

 

베란다와 맥주    친구신청

ㅋㅋㅋㅋㅋㅋㅋ공감

레이피엘큐트    친구신청

ㅋㅋㅋㅋㅋㅋㅋ 질문 듣자마자 염통이 쫄깃거린다...

더러워?!    친구신청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이거든요...

...그렇지만 고개는 숙여도 안때리는 것은 아니란다.

아스테라프    친구신청

모르면 질문을 안하죠.

김별명    친구신청

으앜ㅋㅋㅋㅋㅋㅋㅋ 대공감 ㅜㅜ
제가 다 떨리네요.

니콜의 무기    친구신청

모른다는 것을 알고 있다는 점이 ㅎㄷㄷ
아무 것도 모르면 뭘 모르는지도 몰랑 ㅋ

100퍼센트    친구신청

익은 벼가 고개를 숙이는 것은 추진력을 얻기 위함이었다.

jmj4444    친구신청

어이구...학위논문 발표회에서 교수님중 한분이 꼭 저렇게 말씀하시던데...

ahn0411    친구신청

잘 몰라서 그러는데는
내가 저분야 전문간데, 너 잘 모르는구나 후후훗과 같다능
ㅡㅡ;;;

소리의각    친구신청

공감갑니다 ㅋㅋㅋ

☆모래마녀☆    친구신청

모르면 질문을 안하죠.(2)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