냅튠v MYPI

냅튠v
접속 : 1862   Lv. 40

Category

Profile

Counter

  • 오늘 : 2347 명
  • 전체 : 422368 명
  • Mypi Ver. 0.3.1 β
[기업 이야기 ] 삼성이 또오 ~ ~ ~ (8) 2019/04/04 PM 12:15

 

 

기사요약:   삼성 보험 가입하지 마세요~~

즉시연금 관련 소송진행중이라 종합검사에서 즉시연금 제외, 

삼성생명은 보험료만 받아쳐먹고 타사에 비해 월등히 보험금 지급을 거부한다. 

소비자 불만이 많아서 종합검사에서 빠져도 안도하기 일러 


결론


삼성생명 12.5%

한화생명(69.5%)

교보생명(50.7%)

삼성생명의 수용비율을 제외한 18곳 보험회사의 전부수용 비율은 69.6%



삼성생명 제외 보험사 전부수용 비율 69.6% / 삼성생명 12.5% 


보험료만 받아쳐먹고 보험금 지급을 거부 

삼성생명은 가입하지 마세요 쓰레기임 




삼성생명, 금감원 종합검사에서 즉시연금 빠져도 안도는 일러 

http://www.businesspost.co.kr/BP?command=article_view&num=121542


금융감독원이 종합검사를 앞두고 소송 중인 즉시연금은 검사항목에서 빼겠다고 했지만 삼성생명이 안도하기에는 이를 것으로 보인다.


나머지 즉시연금은 여전히 들여다볼 가능성이 높은 데다 암보험금 등 다른 민감한 사안이 검사항목에 포함돼 있기 때문이다.

  

▲ 현성철 삼성생명 대표이사 사장.


3일 금융권 관계자의 말을 종합하면 금융감독원이 조만간 실시할 종합검사에서 소송이 진행되고 있는 즉시연금과 관련한 사안은 준법성 검사를 실시하지 않기로 하면서 삼성생명이 다소 마음을 놓을 수 있다.


현재 사법부에서 즉시연금과 관련한 소송을 진행하고 있는 만큼 금융당국에서 이와 관련한 판단을 내리는 것이 적절하지 않다고 결론 내린 것으로 풀이 된다.


삼성생명은 지난해  즉시연금 미지급금을 일괄 지급하라는 금감원의 권고를 무시 하고 소송을 준비하며 금융당국과 대립각을 세워왔다.


이 때문에 금감원의 종합검사가 삼성생명을 향한 ‘보복성 검사’라는 관측이 나오기도 했다.


하지만  즉시연금과 관련한 사안이 준법성 검사항목에서 제외되면 삼성생명으로서는 가장 민감한 사안이 항목에서 빠지는 것인 만큼 압박이 줄어들게 되는 셈 이다.


그렇다고 삼성생명이 안심할 수만은 없다.


즉시연금 외에도 암보험금 미지급금을 비롯한 다른 민원들에서 삼성생명을 향한 소비자 불만이 계속 나타나고 있기 때문이다.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3월 말 공개한 ‘보험사별 암보험 입원 보험금 지급 재검토’에 따르면  삼성생명은 암보험 입원보험금 가운데 가입자가 청구한 보험금을 전부 지급한 ‘전부수용’ 비율이 12.5% 에 그친다.


한화생명(69.5%)이나 교보생명(50.7%)과 비교하면 크게 밑도는 것이다. 삼성생명의 수용비율을 제외한 18곳 보험회사의 전부수용 비율은 69.6%에 이른다.

 

금감원은 지난해 9월 분쟁조정위원회를 열고 말기 암환자, 집중 항암치료 도중 입원 등 일부 항목에 해당하는 환자들의 요양병원비용은 보험회사가 지급해야 한다는 결론을 내렸다.


삼성생명은 소비자 민원건수도 많다. 지난해 연간 민원건수는 8346건으로 2017년보다 24.5% 증가했다.  규모 차이를 배제하기 위해 보유계약 수 기준으로 환산하더라도 11.6건으로 생명보험회사 평균인 8.72건을 웃돌았다.


금감원의 기본적 자세는 달라지지 않았다.


소송 중인 즉시연금을 검사항목에서 빼더라도 종합검사 자체의 검사기준은 엄격히 유지하겠다는 태도를 보이고 있다.


금감원 관계자는  “즉시연금 가운데 현재 소송이 진행되고 있지 않은 사안이나 일반적 현황은 여전히 들여다볼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특히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이전부터 소비자 민원이 많은 보험회사를 주의깊게 들여다보고 있어 삼성생명이 긴장을 늦추기가 어려워 보인다. 


윤 원장은 올해 초 신년 기자회에서 “(대형 보험회사들이) 업계를 이끌면서 모범을 보여줬으면 하는데 희망하는 것처럼 만족스럽지 못하다”며 “대형사는 건전성 위험이 생겨도 감독기관에서 통제하지 못하는 ‘대마불사’의 문제가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준영 기자]

 

 

 

 

 

 

 

 

 

[잡설]

 

저도 10년전인가. 아버지 돌아 가시기 직전 5년가까이 암으로 투병 수~년 하시면서 

수십년간 지불했던 삼성생명 보험사에서 .

 

해당 부위의 암이 전이를 시킨 것인지  ,( 암부위가 3부위 보장은 2부위 ) 

혹은 전이를 받은것인지  밝혀 내지 못하면 보험금을 줄수 없다는 말에 .... 

해당 부위에 암이 전이 됬다면 자기들 책임은 아니다 ' 라고 함 

기가 차서 의사 상담해보니 그걸 어찌 판단 하냐고 하심..

( 애초 무조건 암이면 다 보장된다는것 처럼 PD들에게 듣고 가입했었음 )

 

아 그냥 삼성은 보험도 개새끼 구나 하고 전부다 탈퇴 하고 

다시는 삼성꺼는 쳐다도 안보는데에 한~보탬을 했었죠..   

그당시 수술비랑 치료비 내가 구한다고 아오 ...20년은 빨리 늙은듯 한데...

 

ㅅㅂㄱㄲ들..

 

신고

 

이사를가즈아이아이야야야    친구신청

와 정말 양아치 놈들이네

투반 사노오    친구신청

삼성은 대한민국에서 어서빨리 분해해버려야함

明月心    친구신청

원래 삼성보험 쓰레기인거 계속 말 나오지 않았나요??

女忍者[くノ一]    친구신청

아니...
인터넷이나 영화로도 나온 백혈병 사건이나...
태안반도 기름 유출 사건이나...
닭뇬때, 국민연금으로 장난질 친 사건이나...

이런것 보면... 국민알기를 더 우습게 알텐데...
개인적으로 10년 전부터 우리집엔 삼성 제품 퇴출된지 오래임...
물론 기타 보험이나 이런것도 일쩔없음...

냅튠v    친구신청

태안반도 유조선 사고 = X
삼성 유조선 기름 유출 사고 = 0
로 수정 해야 해요 진짜 ㅋㅋㅋ

오프레코    친구신청

왠만하면 삼성꺼는 다 거르는게 좋음.

쵸육즙    친구신청

삼성안쓴지 오래됐지 삼성빨고 광고하는 연예인들도 다 범죄기업 옹호하는 느낌이고..한명이라도 저런 범죄기업은
안써줘야 한국이 살음 오죽하면 삼성공화국이라는 말까지 그래서 하나 같이 뼈속까지 나라가 썩어있지

냅튠v    친구신청

이런분을 국회로 ㅠ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