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오네 MYPI

비오네
접속 : 6124   Lv. 84

Category

Profile

Counter

  • 오늘 : 83 명
  • 전체 : 632410 명
  • Mypi Ver. 0.3.1 β
안녕하세요?
[게 임] 아 엑박패드 왜 이러지 (4) 2023/01/31 AM 01:47

엑박은 없습니다만 엑박 패드는 집에 4개가 있습니다.

3세대 2개, 4세대 2개. 각 하나 씩은 제가 쓰려고 산 거고 나머지는 선물 용으로 샀는데 동거인이 그 중 2개를 가지고 있어서...그거 까지 엑박 패드만 5개를 샀는데요,

작년 초까진 잘 쓰다가 올해 다시 좀 쓰려는데 계속 말썽이네요.


4세대를 엑박용 무선 리시버를 물려서 무선으로 하고 있었는데 몇 시간 하다 보면 연결이 끊기면서 작동이 안 됩니다.

패드와 리시버가 꺼져요. 그리고 유선도 연결이 안 됩니다.

한 번 연결이 끊기면 컴퓨터 다시 켜야 뭐 다시 한 시간이라도 좀 연결이 되는 편이고요.

 엑박 악세사리를 통해서 펌웨어 업데이트도 해봤고 장치관리자 가서 무선 리시버 항목도 지웠다 다시 설치해보고 해도 다 안 되네요.

혹시나? 싶어서 3세대 패드를 유선으로 물렸지만 이것도 인식이 안 되는 바, 

윈도우의 문제인가 싶고 그러네요. 

암튼 덕분에 게임하다가 빡이 치고 그렇습니다? 아오 진짜.


콱 듀얼센스나 프로콘 물려서 쓸까, 8bitdo 얼티밋 패드를 살까 하다가 아니 돈 주고 산게 몇 개씩이나 있는데 왜 그래야 하지, 하는 아까운 기분에 꾸역꾸역 쓰려고 해보긴 할텐데요...으음 잘 모르겠어요 왜 안 되는지! 윈도우를 11로 올려서 그런가??

신고

 

Octa Fuzz    친구신청

USB 2.0 포트나 USB 버젼 낮은 포트에 꽂아 보세요.
보드 메뉴얼이나 제조사 해당 페이지에 가보시면 설명 나옵니다~
그리고 보드 최신 BIOS 업글 꼭 하시구요. 오랫동안 안 하셨으면 해결되실 가능성이 큽니다.

비오네    친구신청

생각해보니 제가 본체도 바꿨었네요..!!

이덕gyeong    친구신청

ms배터리가 문제가 많습죠. 건전지가 쫭입니다.

ZioMatrix    친구신청

엑박용 무선리시버가 글쓴분 같이 무선 연결이 말썽일때 쓰는걸로 유명한 희귀하면서도 유용한 장치인데 혹시 비품이 아닐까 합니다.... 일반 블투 연결시에 혼선이 되서 끊길때 쓰는 장치거든요....

무선 연결 기기가 많으면 혼선이 잘일어납니다. 정품 리시버가 맞는지 확인해보시는게 어떠신지
[기 타] 구직활동 중입니다. (6) 2023/01/30 PM 08:28

2007년에 서울 상경, 게임회사를 들어갔습니다. 이후로 이런 저런 고만고만한 게임 회사를 전전하며 ui디자인을 하고 있었는데요,

최근 회사가 간판만 겨우 남겨 놓을 수 있는 정도로 망해버려서 작년 11월 말일에 퇴사를 했습니다.

이후에 정신없이 놀다 보니 문득 보름이 지나있어서 정신차리고 포트폴리오를 한 달 정도에 걸쳐 다듬어 준비를 했고요.

(이중에 컴퓨터 문제로 일주일을 아무것도 못 함!)

아무튼 설 연휴 끝에 게임잡을 통해 이력서를 오픈하고...실업급여 구직활동 인정을 받기 위해 한 군데 직접 이력서도 넣어 놓고...

그러고 대기를 하고 있었습니다.


뭐 이제 나이도 마흔이고- 중간중간 퇴사하고 논 시간을 빼도 경력이 15년 가까이 됐고- 하다 보니 이제 슬슬 다른 직업을 알아봐야 하겠지?

싶은 생각을 하고 있었어요. 그리 높지 않은 연봉을 받고 있지만 그래도 신입이나 2년~3년 경력자들에 비하면 높은 애매-한 수준이니까

부담되는 회사들이 많겠지 싶고요. 그래서 이제 게임업계에서 마지막 구직활동이 될 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갖고 있었는데 

화광반조인지 뭔지 하루 한 군데 씩 이번 주 면접이 다 잡혀버렸네요?? 다음주로 미루거나 거절을 해야 하는 상황에 이르렀습니다.

갑자기 인기인이 된 기분...여태 이런 적이 없었는데요...(주로 함께 일한 사람들이 부르는 데로 다니긴 했습니다)


지난주 두 군데서 연거푸 왔을 때만 해도 헉..두 군데 씩이나? 하면서 그간 연봉 동결로 오르지 못한 만큼 인상해서 연봉협상을 한다면 문전박대 당하지 않을까? 뭐 이런 걱정을 하고 있었는데요, 흐음 추가로 오고 있는 이 상황처럼 찾는 데가 많으면 내 경력대의 보편적인 연봉 만큼은 불러도 되지 않을까? 하는 자신감이 살짝 붙어요.(저는 비슷한 중소규모 회사에서 저보다 경력 5년 정도 낮은 이와 비슷한 수준의 급여를 받고 있었거든요ㅋㅋ)


아무튼 오늘도 면접을 보고 오면서 다들 ui구인 급하다, ui귀하다 이런 말씀들을 하시는데,

여태 금전적으로든 뭐든 귀한 취급 받아본 적이 없어서...헤헤...뽑기 전에만 귀한 자리 임을 상기하며 지난 기간 동안 불쾌했던 일들이 하나둘 생각하고 그러네요.

신입 시절 신입이니까 무조건, 매일매일 10시까지 야근을 강요하던 첫 회사부터- 스마트폰 초기 시장에서 유료 게임으로 제법 히트를 치고 나라에서 주는 작은 상도 탔으나 상여금 인당 50만원이 아까워서 두 번 다시 상여금 지급은 없다고 못박은 회사라거나...

오전 출근 다음날 퇴근, 주말출근이 일상이던 회사를 다니며 5년여 만난 여자친구랑도 만남이 없어져서 헤어지고-게임은 대성공을 거둬 인센티브 몇 천만 원도 받아보고, 이후 차기작 망했다고 바로 해고 당해보고.

돈만 보는 게임이 아니라며 소수였지만 유저들과 몇몇 업계인들에게 응원과 지지를 받는 보람찬 게임도 만들어봤었고요(소수라 결국 망함)

연봉도 안 올려주면서 야근이랑 스트레스만 잔뜩 줘서 안면마비로 한 달을 고생했다거나,

돈만 보는 n모 회사 게임이 대성공 하는 거 보고 업계에 환멸을 느껴 탈업계 했다가 반년만에 다시 돌아와 만든 게임은 대 쪽박을 차고...이렇게 백수신세가 되었고 다시 구직중인게 현재인 상황입니다.

진짜 업계에서 일어날 법한 일은 대부분 겪어본 것 같네요. 뭐 이 이상 겪어볼 일은 없지 않을까 싶어요.


특히 저중에서 넷마블에서만 6년을 넘게 일했었는데요...ㅋㅋ잊지 않겠다.

아무튼 될 수 있는 한은 업계에 있고 싶은데 다행히도 그럴 수 있는 기간이 연장 될 것 같아서 묘하면서도 좋은 기분이드네요.


신고

 

피자집 사장놈    친구신청

장문에도 글이 쉽게 읽혀서 좋았습니다 ㅎㅎ

자신감을 얻으신거 같아 보기 좋네요~
그 자신감이 쭉~~~ 이어지셨으면 더 좋겠다는 생각을 해 봅니다.

화이팅입니다!
할수 있을꺼에요~~

비오네    친구신청

헤헤 감사합니다. 사실 글을 쓰면서 여러번 다듬었어요!

유머만봅니다.    친구신청

잘하실껍니다ㅋ동년배즈음이여

비오네    친구신청

껄껄 감사합니다 숨만 쉰 거 같은데 나이만 줄줄 먹네요

DarthVader    친구신청

화이팅입니다!!

비오네    친구신청

힘내겠읍니다
[기 타] 퍼스트 슬램덩크 엄청 재밌네요! (3) 2023/01/18 PM 06:10




부정적인 글을 먼저 봐선지 큰 기대 안 하고 3주차 포스터를 기다려 관람을 하고 왔습니다. 

부정적인 평가를 받은 부분도 충분히 납득이 가지만 진짜 그게 뭔 대수냐 싶을 정도로 재밌었습니다. 

진짜 너무 좋았어요. 

지난주에 장화신은 고양이2를 보고 오랜만에 마스터피스 급 애니메이션이 나왔구나 생각했는데

순수하게 재미면에서 압도하는 애니메이션을 봤다 싶어요. 

모르는 이름 들으면서 보고 싶지도 않고 그래서 더빙판으로 봤는데

더빙 퀄리티도 정말 좋았습니다. 특히 강백호는 강수진 성우님이 작중의 강백호마냥 구부정하게 서서 목 내밀고 더빙을 했나 싶을 정도로

정말 잘 어울렸습니다. 다른 분들도 뭐 제가 본 sbs판 때 보다 월등히 좋다고 느껴졌어서 만족스럽습니다. 

다음 주에 4회차 포스터 증정 이벤트가 있다면 저는 또 봐야겠다 싶습니다. 


신고

 

Mr.고스트    친구신청

2주차 포스터 깜빡하고 놓쳤는데 시간만 맞으면 더빙으로 한번 더 보고 싶네요 ㅋㅋㅋ

출국 아니면 더 보러갈텐데 ㅠㅠ

웅이데스    친구신청

오 포스터 부럽네요.

역습의 명후니    친구신청

지난 번에 2회차 포스터는 받았는데,
마눌님과 목요일에 볼 예정이지만(시간이 그 때 밖에...), 그 때는 3회차 포스터는 없을 듯...ㅠㅠ
[게 임] 4080 진짜 후기 (5) 2023/01/15 PM 01:30

새로 구입한 파워를 장착하여 드디어 컴퓨터를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일단 당연히 게임을 돌렸습니다!


이 그래픽카드의 목적인 레드 데드 리뎀션2 4K 60프레임은 달성이 되었습니다.

완전 풀옵까지는 무리지만 대부분의 항목에서 매우 높음으로 돌아가고요. 목표의 초과달성이 아닐 수 없습니다.

근데 4K로 놓고 봐도 흐음- 나온 지 약 4년 된 플스4 시절 게임이라 인물 모델링이나 뭐나 지금 나오는 게임들 그래픽과 비교하면

이러니 저러니 해도 전 세대 게임이구나 싶은 느낌이에요ㅋㅋ. 당시엔 세상에서 제일 좋아보였는데...뭐 그땐 맞았지만.

뭐 그래도 자연환경이 이렇게 아름다운 게임은 현세대 게임에도 없는거 같지만.

그리고 조작방법을 싹 잊어서 어버버어버버 하다가 오드리스콜한테 주먹으로 맞고 죽음.


위쳐3.

2080으로도 적당한 중상 옵션으로 4K 60프레임이 돌아가던 게임이긴 합니다.

그래서 차세대 업데이트 위주로 시험을 해봤는데요,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꽝.

레이트레이싱 항목 4개 중 한 개라도 켜면 프레임은 물결을 칩니다. 30프레임 고정 그런것도 아니고 진짜 요동을 쳐요.

4항목을 다 켜면 뭐 말도 못하지...4090으로도 4k 30프레임 괜찮을까? 싶은 정도로 걱정되는 수준이었습니다.

dlss? 효과가 있는지 잘 모르겠어요! 사실 처음 보는 항목이라 수치를 얼만큼 적용해야 되는지 모르겠어여 헤헤.

헤어웍스도 비슷한 느낌으로 프레임을 떨구네요. 나온 지 꽤 오래된 기술인데도 여전히 사양을 무척이나 타는군요. 흠. 흥미롭군.

근데 이번에 새로 하면서 모드를 깔아보려고 오토 루팅 모드 깔았는데 충돌만 나서...

그냥 모드 없이 해야겠다 싶습니다.


로스트아크

이것도 2080으로 4k 60프레임이 되던 거긴 한데,

오브젝트가 많은 특정 지역이나 사람들이 몰리면 프레임이 떨어졌었거든요.

근데 여전히 그런 거 같아요! 


단촐하지만 게임을 콘솔로만 하다보니 이렇다할 사양 체크용 게임이 없어서 요정도 밖에 확인을 해볼 수가 없네요.

하프라이프 알릭스도 해보고 싶은데...

뭔일인지 퀘스트가 PC에 연결이 안 되고 있는 와중이라 이건 다음 기회에...

신고

 

Rubye    친구신청

4090은 위쳐3 레이트레이싱 다켜고 dlss3 키면 4k 120-150 프레임 정도 나옵니다

비오네    친구신청

우와 성능차이 엄청나군요!

serkior    친구신청

4090으로 지금 위쳐3 플레이증인데 dlss3켜면 올풀옵 윗분 댓글정도로 돌아가고요, dlss끄면 70정도로 고정됩니다. 최적화가 그리 잘된편은 아니에요.

케르발    친구신청

풀옵이 안된다는 팩트가... 인상깊네요...
아직 4K 60는 쉽게 정복은 안되나봐요

용사이치반    친구신청

퀘스트 연결 안되는건 opengl 로 연결 된것은 아닌가 스팀vr 설정에서 확인해보세용~ 설정에서 steamvr 을 기본으로 바꾸면 된답니다~~
[기 타] 파워 당첨 (1) 2023/01/13 PM 03:31

파워가 이상인것 같아 월요일에 교환을 신청했습니다. 

그간 계속 화면 안 나와서 컴퓨터 없이 지냈습니다...pci케이블이 모자라 그래픽카드를 계속 인식 못했는지 ..


암튼 맞교환도 아니고 화요일에 수거해 간 후 오늘에야 왔죠.  만 일주일이죠 오늘이. 

다시 조립해봤습니다만 전과 똑같은 상황. 

아 내가 병신인가, 그냥 돈 주고 도움을 받자 싶어 집 옆 컴퓨터 수리점에 다녀왔어요. 


결과는 파워 불량!!!

또!!!

혹시나 싶어 그래픽카드 문제인가 뭔가 다 점검 해봤지만 문제 없이 잘 나왔고요…네, 파워만 문제.  

집에 돌아오자마자 환불신청 하고 씨소닉 1000짜리로 딴데서 새로 주문했습니다. 

내일 배송 오는 판매처에 시켜놓고 이 불량 제품을 다시 포장하려 해요. 


컴퓨터 없이 일주일을 살았습니다. 

그간 저는 슬슬 포트폴리오 막바지여서 정리하고 이번주부터 구직활동을 하려던 목표가 어그러졌고요, 

간혹 테트리스 이펙트 하는거 말곤 게임도 할 게 없고 의욕도 없어서 

드라마를 틀어놓고 그간 미뤄뒀던 프라모델을 다듬었습니다. 


이사와서 뽁뽁이 둘러 둔 채로 방치한 프라모델들을 다시 장식장에 진열해두었고

이사중에 도색한 것들이 여기저기 칠이 벗겨지고, 부러지고, 부품이 없어지고 했습니다. 

며칠에 걸쳐서 이중 삼중으로 뽁뽁이 둘렀는데 소용 없었고요. 

장난감 창고인 베란다를 뒤졌으나 잃어버린 부품을 찾을 수 없었고요. 

건담 버니어 안쪽 부품같이 안 보이는 것도 아니고 다리나 정면부 부품들이어서 없는게 너무 티납니다. 

건담류가 아니라 부품을 따로 구할 수도 없어요. 비싸기는 mg3개 가격은 되는데. 

내가 나이 마흔에 집도 없이 전세 전전하느라 이런거 아니냐는 자괴감으로 번져졌고요. 


아리스 인 보더랜드 2시즌 보면서 hg돔 트로펜 접합선 수정을 하는데 꼬박 하루가 들었고요.

멜로가 체질을 사흘간 보면서 아머드코어5 벤전스를 이제서야 다듬을 수 있었습니다. 

호이호이씨 세트에 본드칠하고 건조 시키는 중이고 

어제는 달라스 바이어스 클럽을 보면서 프암걸 그라이펜 소체를 다듬었습니다. 

수어사이드 스쿼드에서 사랑꾼 조커로, 모비어스의 잇츠 모빈 타임 등으로 조롱받는 것만 보다가

이 영화를 보고 정말 벙찌게 놀랐습니다. 이렇게 대단한 배우가 어째서 그런 영화로 이런 조롱을 받는가 하고요. 

해당 역으로 남우 주연상을 탄 주인공인 매튜 매커니히보다 더 강렬했네요. 

자레드 레토는 조연이라 조연상 받은 정도의 차이. 


애휴 두서도 없고 허탈하고. 오늘은 뭐하지 싶네요. 

신고

 

역습의 명후니    친구신청

일단 집을 사자.
현재페이지1 2 3 4 5 다음
X